기사검색

양평 강상초등학교에서 온 편지, 특수진화대님 '자연생태계를 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가 -가 +

김세정 기자
기사입력 2019-04-15

 

▲ 편지를 보내온 강상초 오승엽 선생님에 따르면 각종 언론매체에서 산불특수진화대의 활약상과 처우개선에 대한 보도를 보고, 산불 관리하느라 활짝 핀 봄꽃도 못 보실 것 같다고 4학년 2반 22명의 아이들이 꽃그림과 손편지로 마음을 전하고 싶어했다고 알려왔다.     © 김세정 기자


[참교육신문 김세정 기자] 지난 4월12일 강릉국유림관리소로 경기도 양평군 강상면에 위치한 강상초등학교로부터 한통의 편지가 도착했다.

 

강상초등학교 오승엽 선생님에 따르면 각종 언론매체에서 산불특수진화대의 활약상과 처우개선에 대한 보도를 보고, 산불 관리하느라 활짝 핀 봄꽃도 못 보실 것 같다고 4학년 2반 22명의 아이들이 꽃그림과 손편지로 마음을 전하고 싶어했다고 알려왔다.

 

한 초등학생들이 쓴 편지에는 “To. 특수진화대”로 시작되는 꽃그림 편지에는 “산불이 나서 힘들었죠”, “산불 특수진화대가 해결해 주세요” 등의 내용이 있었고, 태극기가 그려진 또 다른 손편지에는 “한번 만나 뵙고 싶습니다”, “자연생태계를 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등 정성껏 쓴 글과 그림으로 감사의 마음을 담았다.

 

편지를 받은 이주식 강릉국유림관리소장은 “삐뚤빼뚤한 그림편지를 보면서 아이들의 순수한 동심을 느꼈다.”라고 전하며 “빠른 시일 내 산불피해를 입은 지역이 회복될 수 있도록 나무와 숲을 잘 가꾸어 미래세대까지 물려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참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