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문체부, 독서실태 조사 결과 '독서생활에 종이책 비중 줄고 전자책 늘어'

가 -가 +

김세정 기자
기사입력 2020-03-12

▲ 문화체육관광부는 만 19세 이상 성인 6천 명과 초등학생(4학년 이상) 및 중・고등학생 3천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국민 독서실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김세정 기자

 

[참교육신문 김세정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만 19세 이상 성인 6천 명과 초등학생(4학년 이상) 및 중고등학생 3천 명을 대상으로 ‘2019년 국민 독서실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2019년 조사 결과, 지난 1년간 성인의 종이책 연간 독서율은 52.1%, 독서량은 6.1권으로 2017년에 비해 각각 7.8%포인트, 2.2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고교 학생의 경우 종이책 연간 독서율은 90.7%, 독서량 32.4권으로, 2017년과 비교하면 독서율은 1.0%포인트 감소했으나 독서량은 3.8권 증가했다.

 

전자책 독서율은 성인 16.5%, 학생은 37.2%’17년보다 각각 2.4%포인트, 7.4%포인트 증가하는 등 모두 증가 추세를 보였으며, 특히 2030대 중심으로 증가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도에 처음 조사한 오디오북 독서율은, 성인은 3.5%, 학생은 평균 18.7%(초등학생 30.9%, 중학생 11.6%, 고등학생 13.9%)인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2년 사이 연령대별 독서율(종이책 + 전자책) 변화 추이를 살펴보면 대학생은 2.7%포인트, 30대는 2.0%포인트 증가했고, 50대에서 8.7%포인트, 60대 이상에서 15.8%포인트 하락했다. 한편 지역 단위로는 대도시가 3.8%포인트 소폭 하락했고, 소도시는 15.1%포인트 하락해 상대적으로 하락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독서의 어려운 이유로 제일 많이 꼽은 것은 책 이외의 다른 콘텐츠 이용’(29.1%)이었다. 이는 2017년까지 시간이 없어서를 밀어낸 것으로서, 디지털 환경에서의 매체 이용 다변화가 독서율 하락의 주요 원인 중 하나임을 보여준다. 참고로 학생의 주된 독서 장애 요인은 2017년도와 동일하게 학교나 학원 때문에 시간이 없어서라는 응답이 가장 많이 나왔다.

 

전체 성인의 평일 기준 평균 독서시간(종이책 + 전자책 독서시간)31.8분으로 2017년 대비 8.4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인 독서율 및 독서량 감소에도 불구하고 독서시간이 증가할 수 있었던 것은 책을 이용하는 사람이 평일 독서시간이 201736.7분에서 89.4분으로 2.4배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분석됐다.

 

17개 광역 지자체별 5대 독서지표(종이책 + 전자책 + 오디오북 합산 기준 독서율, 독서량, 독서시간, 공공도서관 이용률, 독서 프로그램 참여율)를 분석한 결과, 2017년도에 5대 항목 모두 전국 평균을 상회한 지자체는 서울뿐이었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인천(4대 항목 5대 항목), 제주(3대 항목 5대 항목)가 모든 항목에서 평균치 이상의 결과를 보였다. 반면 대전, 충남, 충북, 전남, 전북, 경남, 경북 등은 지난 조사와 비슷하게 주요 항목이 저조해 지자체별로 특화된 독서진흥시책 개발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 결과는 매체 환경이 급속히 변화하는 상황에서 독서 진흥을 위해 늘어나는 비독자 인구를 줄이고 습관적 독자’(1주일 1회 이상 책을 읽는 독서 인구)를 늘리는 장기적이고, 종합적 정책 추진이 필요함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비독자 편입 폭이 큰 고령층, 저소득층, 소도시 주민을 위한 맞춤형 지원과 전자책·오디오북 등 디지털 환경에 최적화된 독서기반 마련이 시급함을 보여준다.

  

문체부는 3차 독서문화진흥기본계획의 주요 과제인 책 읽는 문화 확산과 생애주기별 독서 지원 사업, 포용적 독서복지 사업 등을 추진하는 한편 새로운 정책 과제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사람과 사회의 변화를 이끄는 독서지원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조사는 격년 실시하고 있으며, 201912월 중순에서 20201월 말까지 전국 단위로 실시됐다. 성인은 가구 방문을 통한 면접 조사로, 학생은 학교방문 조사 시 본인이 직접 설문지에 작성하는 방식으로 진행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성인 ±1.7%포인트, 학생 ±1.8%포인트이다. ‘2019 국민 독서실태 조사보고서는 문체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참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2 .